블로그 이미지
Pectus Solentis
게시물 본문에 직접 관련 없는 덧글, 특히 타 사이트에서의 일에 대한 질문은 방명록에 남겨주세요.

calendar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 1년차 여름까지는 농사 짓고 가축 관리(봄 끝날 무렵에 닭을, 여름 끝날 무렵에 소를 살 수 있게 되더라.) 하고 산 가서 채집하고 하면서 돈을 조낸 긁어모으는 거 말고는 딴 짓을 할 여유가 없다. 특히 첫 축제에서 향수랑 얼음꽃 씨앗을 사기 위해선.

 * 닭은 일정 숫자 (내 경우에는 7마리) 가 찼을 때 바로바로 팔아주고, 닭을 팔러 마을을 갈 때 여자애 선물도 들고 가는 걸 잊지 말자.

 * 이번 판에서는 여자애 호감도 작업을 등한시해서 1년차 겨울에나 결혼할 수 있었는데, 다른 사람 포스팅을 보니 1년차 여름에도 결혼하고 하더라. 내 플레이에서는 1년차 여름까지는 돈 버느라 정신이 없었는데, 그걸 감안해도 가을부터 호감도 작업을 본격적으로 시작해도 1년차 가을 - 겨울 초 안엔 결혼할 수 있을듯.

'일기 > 일상의 이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목장이야기 1편 (하베스트문) 실수 모음  (0) 2018.12.23
목장이야기 1편 (하베스트문) 1년차까지 해보고 쓰는 메모  (0) 2018.12.22
노래  (0) 2018.11.05
노래  (0) 2018.11.04
간만의 코인노래방  (0) 2018.10.25
꿈일기  (0) 2018.09.11
Pectus Solentis Scripsit.

덧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