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로그 이미지
Pectus Solentis
게시물 본문에 직접 관련 없는 덧글, 특히 타 사이트에서의 일에 대한 질문은 방명록에 남겨주세요.

calendar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붉은네로 당신도 나 힘들 때 무시하고 내 상처 비웃어놓고서는 나를 똑같은 명분으로 까고 있다.
슬이 쟨 자기 상처를 표현하는 게 아니라 그저 사건 하나 잡고 만만한 호구 하나 곯려주려는 태도로 이러고 있는 거다.
이렇게 말했던 거.

대체 왜 저 아스퍼거들은 멀쩡히 살아남아 있는데
왜 내가 그 아스퍼거들이 들어야 했을 말들로 까이고 있나.

... 라는, 내 억하심정 때문에 초기대처를 그렇게 잘못했었던 거야.
저작자 표시 동일 조건 변경 허락
신고
Pectus Solentis Scripsit.

덧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