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로그 이미지
Pectus Solentis
게시물 본문에 직접 관련 없는 덧글, 특히 타 사이트에서의 일에 대한 질문은 방명록에 남겨주세요.

calendar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동노에서 실컷 부르고 왔는데

2015.07.20 21:20, 분류없음 게시판 - Pectus Solentis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Creative Commons License
아직도 완전히는 아니지만, 목소리 올리는 게 꽤나 편해진 걸 느꼈어.

- 일상적인 감정 반응에 의미를 부여하고 기록을 해야 되는 삶 역시, 금방 끝날 수 있을 거란 희망 가져도 될까. 그런 감정 하나하나를 분석하고 기록해야 하는 삶은, 오늘 그림이(가명) 만났던 일로 마지막이길 바라고 싶어. 그게 그림이도 원하는 바겠지.
저작자 표시 동일 조건 변경 허락
신고
Pectus Solentis Scripsit.

덧글을 달아 주세요